[디트로이트모터쇼]순수 전기차 쉐보레 볼트(Bolt) EV 상세 제원 첫 공개
  • motoya
  • 승인 2016.01.12 00:00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Chevrolet, 이하, 쉐보레)는 현지 시간 11일, ‘2016 북미 국제 오토쇼(North America International Auto Show)’에서 순수 전기차 쉐보레 볼트(Bolt) EV의 핵심인 드라이브 유닛(Drive Unit)과 배터리 제원을 공개했다.



쉐보레 볼트(Bolt) EV는 고용량 전기 모터를 동력원으로 한다. 전기차 전용으로 설계한 드라이브 트레인을 조합해 한 번 충전으로 200마일(321km)이상의 획기적인 주행거리를 확보했다. 200마력에 달하는 최고출력과 36.7kg.m의 최대토크를 통해 0-60mph(98km/h)를 7초 안에 주파하는 강력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변속기는 기존의 기계적으로 전달되던 동력을 전자신호로 대체했다. 쉐보레 최초의 전자정밀 변속 시스템(Electronic Shift system)이다. 정밀한 주행감과 동력전달을 실현했다. 실내공간은 부품의 소형화를 통해 한층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했다.



1억 3,000마일을 상회하는 누적 주행을 통해 얻은 데이터, LG전자와 파트너십을 통해 완전히 새롭게 개발한 60 kWh의 고용량 배터리 팩은 주행거리를 더욱 연장시켜내는 요소들이다. 운전자의 주행 패턴, 일기 예보, 운행 시점 등의 요소를 통합적으로 분석해 볼트EV의 전기차 주행가능거리를 산출해 낸다. 또한, 개인화된 첨단 스마트 기능을 대거 채택해 전례 없이 차별화된 주행 경험을 선사한다.



쉐보레는 스파크 전기차와 차세대 볼트(Volt)에 이어 볼트(Bolt) EV를 선보임으로써 전기차 시장에서 리더로서의 자리를 굳건히 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럭셔리 퍼포먼스를 지향하는 정통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인 캐딜락은 ATS-V, CTS-V 등 V 시리즈와 럭셔리 대형세단 CT6 등 신모델을 전시한다. 이들 모델들은 국내에 올해 출시될 예정이다.




뷰익은 북미 시장에 최초로 소개되는 프리미엄 SUV 엔비전(Envision)과 뷰익 브랜드의 성능과 디자인의 지향점을 제시하는 쿠페 모델 아비스타(Avista)를 새롭게 선보였다.



GM의 트럭 브랜드인 GMC는 새로운 디자인으로 변경된 2017년형 아카디아(Acadia) 미드사이즈 크로스오버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GMC 아카디아는 북미 시장의 중형 트럭 대표주자로, 이번 변경을 통해 한층 정제된 디자인과 첨단 안전사양을 탑재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