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바 모터쇼] 지프, 유럽 최초 `지프 체로키 오버랜드` 공개
  • 이동익
  • 승인 2016.03.03 00:00

지프는 `2016 제네바 모터쇼`에서 자사의 중형 SUV 체로키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된 `뉴 지프 체로키 오버랜드`를 유럽 최초로 공개했다. 이와 함께 `지프 레니게이드 던 오브 저스티스(Dawn of Justice) 스페셜 에디션`과 `지프 그랜드 체로키 SRT 나이트 스페셜 에디션`도 함께 선보였다.



유럽 최초로 공개되는 뉴 지프 체로키 오버랜드는 2.2리터 멀티젯 II 터보 디젤 엔진과 9단 자동변속기가 조합을 이뤄 파워트레인을 구성한다. 기본으로 제공하는 사양으로는 HDI 바이-제논 헤드램프, 나파 가죽 시트, 8.4인치 유커넥트 라디오, 후방 교행 모니터링 시스템 등이 있다.



3월 개봉을 앞둔 영화 `배트맨 대 슈퍼맨 : 저스티스의 시작(Batman v Superman : Dawn of Justice)`의 제작사인 워너 브라더스와 파트너십을 맺고 특별 제작한 `지프 레니게이드 던 오브 저스티스` 스페셜 에디션은 레니게이드 론지튜드 모델을 기반으로 삼았다. 120마력의 최고출력을 발휘하는 1.6리터 멀티젯 II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되었다.



지프 그랜드 체로키 SRT는 468마력의 최고출력과 63.6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6.4리터 V8 엔진을 심장으로 삼았다. 셀렉-트랙(Selc-Track) 지형설정 시스템을 적용하였으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5초만에 주파한다.


지프는 이 외에도 지프 탄생 75주년을 기념하여 1941 윌리스-오버랜드 MB, 1946 지프 윌리스 왜건, 1963 지프 왜고니어와 함께 75주년 스페셜 에디션 모델도 함께 출품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