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현직 라이더`가 서울모터사이클쇼 큐레이터로 나선다
  • 이동익
  • 승인 2016.04.01 00:00

혼다코리아는 `2016 서울모터사이클쇼` 혼다 전시관에서 보다 새로워진 큐레이터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혼다 큐레이터는 전시 차량 설명 및 고객 상담을 진행하는 역할을 담당하며 2013년, 2015년 서울모터쇼에서도 그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해낸 바 있다.



2016 서울모터사이클쇼에서 관람객을 맞이할 혼다 큐레이터는 총 8명이다. 먼저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는 모터사이클에 대한 전문적인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혼다코리아 이륜사업부 직원들이 직접 큐레이터로 나선다.



이와 함께 모터사이클 여성 라이더 4명을 선발해 모터사이클에 대한 친근감을 높이고 생생한 경험담을 전달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3기 혼다 큐레이터로 선발된 모터사이클 여성 라이더들은 다양한 라이딩 경험을 보유하고 있어 모터사이클에 대한 애정과 전문성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큐레이터들은 혼다 모터사이클은 물론, 실제 라이딩 경험, 업계 전반 이슈 등 관련 정보를 쉽고 재미있게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실제 경험에 기반한 라이딩의 기초와 수칙 등도 함께 전달하여 안전한 라이딩 문화를 수립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016 서울모터사이클쇼는 3일(일)까지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 3층 D홀에서 개최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