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SUV 전문지, `랭글러-레니게이드는 최고의 SUV`
  • 이동익
  • 승인 2016.04.22 00:00

FCA 코리아는 지프 랭글러와 레니게이드가 독일의 SUV와 4X4를 전문으로 다루는 매체인 `아우토 빌트 알라드(Auto Bild allrad)`가 뽑은 해당 세그먼트 최고의 SUV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지프 최초의 소형 SUV인 레니게이드는 `수입 오프로드/SUV(3만 유로 이하) 부문`에서 2015년에 이어 2년 연속 최고의 모델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랭글러 역시 `수입 오프로드/SUV(3~5만 유로) 부문`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되며 오프로드 아이콘으로서의 입지를 입증했다. 레니게이드와 랭글러는 또한 독일차를 포함한 비교 평가에서도 해당 세그먼트에서 각각 2위를 차지하며 온로드와 오프로드에서의 주행 성능을 인정 받기도 했다.



레니게이드는 올해 1분기 유럽 시장에서 1만 9,000여 대의 판매고를 올리며 전년 동기 대비 51%에 이르는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지난 해 9월 출시 이후 월 평균 140대 이상의 꾸준한 판매량을 이어가고 있다.


FCA 코리아는 올 하반기 레니게이드의 고성능 버전인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를 출시할 예정이다. FCA 코리아 측은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가 도심뿐만 아니라 아웃도어, 아울러 오프로드에서도 우수한 활용성을 제공하는 차량임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레니게이드는 이탈리아에서 `2015 올해의 신차`에 선정된 것을 시작으로 스페인, 프랑스, 영국, 덴마크, 독일 등 유럽 각국에서 다수의 상을 수상하며 그 상품성을 인정받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