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형 재규어 XE, 사륜구동 추가... 더욱 강력해졌다
  • 이동익
  • 승인 2016.10.18 00:00


재규어 코리아는 2017년형으로 새롭게 태어난 재규어 XE를 오늘(18일)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2017년형 재규어 XE는 2.0 인제니움 디젤 엔진이 탑재된 프레스티지와 포트폴리오 트림에 AWD 시스템을 추가해 모델 라인업을 총 7가지로 확대했다.



재규어 XE AWD에 적용된 인텔리전트 AWD 시스템은 악조건의 날씨와 미끄러운 노면에서도 안정적이고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핵심은 자체 개발한 IDD(Intelligent Driveline Dynamics)에 있다. IDD는 스티어링 휠의 각도나 바퀴 속도 등을 초당 100회 이상 모니터링함으로써 발생할 수 있는 휠 슬립과 오버스티어를 예측하고, 최적의 토크 분배를 제공해 트랙션을 회복하고 차량의 제어력을 유지한다.



온-디맨드 방식으로 작동하는 AWD 시스템은 일반적인 주행 상황에서는 뒷바퀴에 더 많은 토크를 배분하여 후륜구동 고유의 움직임은 유지하는 한편, 노면 상태에 따라 즉각적으로 전륜에 적절한 양의 토크를 배분해 더욱 정확한 스티어링 반응으로 정교하고, 직관적인 성능을 제공한다.


특히 고성능 XE S 모델에는 F-TYPE에 도입된 다이내믹스 시스템을 새롭게 적용해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배가시켰다. 이 시스템은 차량의 터치스크린을 통해 엔진, 스티어링 반응, 변속 타이밍, 서스펜션 등의 설정을 개별적으로 변경할 수 있으며 다이내믹 아이 화면을 통해 G-포스 미터, 스탑 워치, 페달 반응 등의 요소를 확인할 수 있다.



편의성도 향상됐다. 전 모델에 새롭게 탑재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인컨트롤 터치프로는 더욱 커진 10.2인치 터치스크린을 통해 빠른 반응 속도와 향상된 멀티태스킹 기능으로 높은 수준의 멀티미디어 경험을 제공한다.


수입차 업계 최초로 재규어가 개발한 브랜드 전용 T맵 어플리케이션도 탑재했다. 인컨트롤 앱 기능을 통해 구동되는 T맵은 빠르고 정확한 경로는 물론 스마트폰으로 자동 업데이트가 진행돼 편리하고 정확한 드라이빙을 경험할 수 있다.



2017년형 재규어 XE의 국내 판매 가격은 20d 프레스티지 4,990만 원, 20d R-스포트 5,630만 원, 20d 포트폴리오 5,740만 원, 20d AWD 프레스티지 5,310만 원, 20d AWD 포트폴리오 6,060만 원, 20t 프레스티지 5,030만 원, XE S 7,430만 원(이상 모두 VAT 포함)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