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코리아, 2019 서울모터쇼 첫 참가
  • 모토야편집부
  • 승인 2019.03.27 11:24

테슬라 코리아(Tesla Korea)는 27일 '2019 서울모터쇼' 에 최초로 참가한다고 밝혔다.

테슬라는 2019 서울모터쇼의 '지속 가능하고 지능화된 이동 혁명’ 주제가 ‘지속 가능한 에너지로의 세계적 전환을 가속화’를 추구하는 Tesla의 방향성과 일치한다는 것에, 첫 서울모터쇼 참가를 결정하게 됐다. Tesla는 이번 모터쇼에서 Model S과 Model X, Model 3를 선보인다.

Model S는 안전하면서 자유로운 주행 감각을 선사하는 세단이며, Model X는 가장 안전하며 빠른 속도 및 성능을 자랑하는 SUV이고, Model 3는 보다 작고 심플하며 합리적인 가격대의 보급형 전기 자동차이다.

Tesla_Model 3.jpg

테슬라는 이번 2019 서울모터쇼에서 Model 3를 국내 대중에 첫 공개한다. Model 3의 정식 주문 접수는 올해 4분기부터, 인도는 올해 말 혹은 2020년 초로 예정하고 있다. 다만 현재 아직 트림, 가격대, 주행거리, 국내 인증 등은 결정된 사항이 없으며, 서울모터쇼에서 전시하는 차량은 미국형 차량이다.

Tesla_Model S.JPG

Model S는 가장 안전하면서도 운전하기 즐거운 자동차를 목표로 설계된 세단으로, Long Range 트림 기준 주행 가능 거리는 1회 충전 시 451km(한국 정부 측정 기준), 시속 100km에 도달하는 시간은 단 4.3초다. 2019 서울모터쇼에 전시하는 Model S Ludicrous Performance 트림은 1회 충전 시 424km(한국 정부 측정 기준), 시속 100km에 도달하는 시간은 단 2.6초다.

Tesla_Model X.JPG

Model X 는 압도적인 속도, 성능뿐 아니라 SUV 중 최초로 미국도로교통안전국(NHTSA) 테스트의 모든 카테고리에서 최고 안전 등급을 받은, 가장 우수한 안정성을 갖춘 SUV다. Long Range 트림 기준 단 4.9초 만에 0-100km/h에 도달할 수 있는 가속 능력과 1회 충전 시 468km(한국 정부 측정 기준) 주행이 가능하며, Model X Ludicrous Performance 트림은 1회 충전 시 353km(한국 정부 측정 기준), 시속 100km에 도달하는 시간은 단 3초다. 성인 7명이 탑승해도 소지품을 넉넉하게 수납할 수 있도록 내부 여유 공간이 충분한 한편, 뒷문에 위, 아래로 개폐되는 ‘팔콘 윙 도어’를 적용해 좁은 주차공간에서도 편리하게 승, 하차할 수 있다. 

모든 Model S와 Model X 트림에는 AWD 시스템, 의료 등급의 HEPA 에어 필터 시스템,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 전 좌석 열선 시트 패키지, 열선 스티어링 휠 등이 탑재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