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2012 제네바 모터쇼서 차세대 풀 하이브리드 모델 공개
  • 모토야
  • 승인 2012.03.23 00:00

- 유럽 B 세그먼트의 최초 풀 하이브리드, 야리스 하이브리드 세계 최초 공개
- 합리적 콤팩트 시티카, FT-Bh 콘셉트 세계 최초 공개 



 



토요타 브랜드는 2012 제네바 모터쇼에서 더욱 젊어진 토요타 브랜드를 볼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토요타는 이번 모터쇼에서 새로운 세그먼트의 풀 하이브리드 기술을 확장을 보여주는 혁신적인 야리스 하이브리드와 새로운 레벨의 효율성을 가진 풀 하이브리드 FT-Bh 콘셉트를 세계 최초로 선보이고, GT86, 토요타 NS4 등을 유럽 최초로 공개한다. 

야리스 하이브리드 (세계 최초 공개)2012 제네바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될 야리스 하이브리드는 유럽의 B 세그먼트 (전장 3850mm 이하)의 혁신적인 차량이다. 다운사이징한 풀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이 장착된 야리스 하이브리드는 뛰어난 하이브리드 효율성, 동급 대비 가장 낮은 CO2 배출량 (79g/km) 등으로 B 세그먼트에 혁신을 가져왔다.  부드럽고 조용한 드라이브, 콤팩트한 차체에 넓은 실내 공간은 야리스 하이브리드의 또 다른 특징이다. 야리스는 넓은 고객층 확보를 위해 토요타 하이브리드 시너지 드라이브(Toyota Hybrid Synergy Drive®) 기술을 채택하였다. 또한 경쟁사의 디젤 모델과 비교할만한 경제적인 가격으로 유럽 시장에서 가장 다가가기 쉬운 풀 하이브리드 모델이 될 것이다.  l  FT-Bh 콘셉트 (세계 최초 공개)FT-Bh (Future Toyota B-segment hybrid) 콘셉트는 미래 토요타 하이브리드 기술을 집약해 보여주는 초 경량화 풀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FT-Bh 콘셉트는 연료 효율성 극대화, CO2 배출 최소화를 위해 차체 질량 감량, 최적의 공기 역학, 파워 트레인 효율, 열 에너지 관리와 전기 절약 등 총 5가지가 주요 핵심이다. 이 모델은 복잡한 프로세스와 고가의 부품을 피하고 기존 기술들을 사용하여, 경제적으로 실현 가능한 최저 배출량 실현을 목표로 디자인 되었다. FT-Bh 콘셉트는 최적화된 에너지 관리, 30%의 에어로 다이나믹 효율, 풀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의 감량으로 현재 B 세그먼트 평균보다 50 % 낮은 CO2 배출량을 달성했다.

  l  GT 86 (유럽 최초 공개)토요타 GT 86이 유럽 최초로 공개된다. 토요타의 가장 최신 스포츠카 모델인 GT 86은 드라이빙의 순수하고 본질적인 즐거움을 약속한다. 가격도 합리적이다.  l  토요타 NS4, FCV-R 콘셉트 (유럽 최초 공개)토요타 NS4와 FCV-R 콘셉트가 유럽 최초로 공개된다. 토요타 NS4는 진보된 디자인과 향상된 드라이빙 성능의 하이브리드카를 원하는 고객의 요구를 반영한 차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 (PHEV)이다. FCV-R콘셉트는 수소 동력 차량의 양산을 향한 토요타의 한 단계 발전된 모습을 보여준다. 이번 FCV-R 콘셉트는 2015년 세단 타입의 연료 전지 차량 (Fuel Cell Vehicle : FCV) 출시를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이다. l  토요타 diji*토요타 diji는 궁극적인 운전자 맞춤형 콘셉트카이다. 내외관을 포함한 차체 전체가 운전자가 원하는 색상과 콘텐츠를 표시하는 디스플레이 공간이 된다. 앱에서 다운로드 받은 메시지와 정보들도 쉽게 디스플레이 할 수 있다.

더욱이 운전자는 토요타 diji 콘셉트를 통해 주변 차량과 인프라에 연결되어 진정한 커넥티드 드라이빙을 경험할 수 있다.diji* : 2011 도쿄모터쇼에서는 Fun-Vii로 소개됨.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