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스타, 아태지역 진출 계획 발표!
  • 모토야
  • 승인 2021.03.11 19:23

볼보자동차의 모터스포츠 파트너로 시작하여, 현재는 볼보자동차의 인하우스 튜너이자, 별도의 전기차 브랜드로 새롭게 발돋움하고 있는 폴스타(Polestar)가 2021년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한국 등 5개 시장에 신규 진출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신규 진출 마켓에는 한국, 싱가포르, 홍콩, 호주, 뉴질랜드가 포함됐다. 폴스타는 해당5개 시장 외에 추가 3개의 시장 진입을 포함하여 올해 말까지 총 18개 마켓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새롭게 진출하는 5개 시장에서의 세부적인 제품 출시 등의 준비 상황은 단계별로 각기 진행되고 있으며, 제품 출시 일정은 궁극적으로 각 시장 별 제반 사항 준비 및 온라인 판매 플랫폼 구축 등에 따라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상세한 모델 사양 및 제품 가격을 포함한 세부 정보 또한 각 시장 별로 추후 공지된다. 

한국과 호주에서는 총괄 대표이사 선정과 함께 폴스타 별도 법인 설립이 진행되고 있다. 한국에서는 함종성 (Jongsung Ham) 대표이사 아래 폴스타 코리아 법인 설립이 완료되었으며, 호주는 사만다 존슨(Samantha Johnson)이 현지 법인을 총괄한다. 그 외 마켓에서는 임포터 기반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추후 현지 파트너를 확정할 예정이다.

폴스타의 CEO인 토마스 잉겐라스(Thomas Ingenlath)는 "폴스타 브랜드의 강화와 성장을 위한 동력을 갖춰나가고 있으며, 초기 시장이었던 유럽, 북미 및 중국뿐 아니라 더 많은 곳에서 폴스타 2를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폴스타 중국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괄 네이슨 포쇼(Nathan Forshaw)는 ”각 마켓 별 특정 출시 시기나 세부 사항에 대해 현재 계획 단계에 있으며, 핵심 인력 채용이 시작되었다."라며,  "빠른 성장을 이뤄가는 동시에 조직과 모든 과정을 일관되게 구성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전 세계 어디에서나 진정성 있고 일관된 폴스타 브랜드 경험을 보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폴스타는 각 시장 별 정확한 모델 사양과 가격 정보 등 세부 사항은 공식 출시 시기에 맞춰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