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NA모터스, EV트렌드코리아에서 배터리 교환형 전기이륜차 공개
  • 모토야
  • 승인 2021.06.08 10:43

디앤에이모터스(옛 대림오토바이)는 6월 9일(수)부터 12일(토)까지 서울 코엑스 B홀에서 개최되는 xEV TREND KOREA 2021에 참가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총 8종의 친환경 전기 제품 라인을 선보인다. 또한 국내 전기이륜차 시장의 화두인 배터리 교환 스테이션의 직접 시연이 가능하다.

EV트렌드코리아의 디앤에이모터스 부스에 전시되는 제품은 총 8종으로, 이전 3종에 그쳤던 EV라인을 대폭 확대 및 전시한다. 기존 EV라인인 재피2, EM-1은 물론, 배터리 교환 스테이션 적용모델인 EM-1S & D-Station, e-citicom(전기 삼륜), E-편안-B(전기 사륜), EMOTE(전기 이륜), MATE S(전기 자전거), MATE Moncler(전기 자전거)를 추가 전시한다. 디앤에이모터스는 전기이륜차 외에도 전기 삼륜&사륜, 전기 자전거까지 EV라인을 확대하며, 출시 예정인 제품들까지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주목할 점은 시행 예정 중인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에서 주관하는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 시범사업의 적용모델인 EM-1S와 D-Station을 직접 보고 시연 해 볼 수 있다는 점이다. 시범사업은 8월 16일까지 운영되며 해당 기간 동안 무료 이용 가능하다. 적용모델인 EM-1S는 전기이륜차 배터리 교환소인 D-Station을 이용해 완충된 배터리로 1분 내 교환이 가능하다. 기존 전기이륜차 배터리 충전시간(4시간), 주행거리(60~100km내외), 충전 문제 등을 해결할 전망이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