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샤크코리아, IT기반의 배달대행 솔루션 기업 '슈퍼히어로'와 MOU 체결
  • 모토야
  • 승인 2021.12.09 14:04

고성능 스마트 전기스쿠터 브랜드 블루샤크코리아(대표 이병한)가 IT기반 배달대행 솔루션 기업인 ‘슈퍼히어로’와 배달 전용 전기스쿠터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라스트마일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 블루샤크코리아는 슈퍼히어로에 자사 대표 모델인 고성능 스마트 전기스쿠터 블루샤크(BLUESHARK) R1 Lite를 전기 이륜차 최초로 제공할 예정이며, 장기적으로 향후 투입 규모는 약 10,000여대로 예상된다.

슈퍼히어로의 라스트마일 관련 빅데이터, 모빌리티 운영 노하우 및 인프라와 블루샤크코리아의 제품력, 스마트 운영체제가 만나 배달 모빌리티 시장에 새로운 솔루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슈퍼히어로는 블루샤크코리아의 R1 Lite을 도입하면서 모든 전기스쿠터에 100% 유상 종합 보험을 가입한 후 공급하여 배달 라이더들의 업무 안정성은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전국적으로 투입되는 블루샤크R1 Lite는 지난 12월 1일, 모빌리티 분야 기술혁신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된 ‘2021 서울모빌리티어워드’에서 친환경 모빌리티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제품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완충 시 최대 160㎞ 주행이 가능하며(시속 25km 정속 주행 시), 최고 속도는 80㎞/h, 최대 등판능력은 40%로 내연기관 오토바이의 출력에도 뒤지지 않으며 전기모터 특유의 빠른 초기 가속 능력을 보유했다. 이 외에도 ADAS 안전 운전 보조 시스템, 주차 모드 등 배달 라이더의 안전하고 편안한 운행을 위한 첨단 기술이 적용됐다. 

블루샤크코리아 이병한 대표는 “배달용 이륜차의 전동화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배달 서비스의 니즈가 폭발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모빌리티 업계의 시급한 해결 과제로 떠올랐다”며 “블루샤크코리아는 이번 슈퍼히어로와의 업무 협약을 바탕으로 내연 기관에 버금가는 성능과 혁신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블루샤크 R 시리즈를 통해 친환경 라스트마일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슈퍼히어로 김용식 대표는 “배달대행 종사가 최소한의 안전장치인 종합보험을 가입하고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블루샤크코리아와 함께 산업안전과 배달대행 시장의 친환경 모빌리티 도입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