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The New C 200 d 출시
  • 이동익
  • 승인 2015.07.15 00:00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The New C-Class의 디젤 모델인 The New C 200 d를 새롭게 출시한다.


The New C-Class 엔트리 디젤 모델인 The New C 200 d 출시를 통해 총 6개 모델의 The New C-Class 라인업을 구축하여 고객에게 보다 다양한 선택의 폭을 제공한다.


메르세데스-벤츠 C-Class는 1982년 출시 이후 전 세계적으로 850만 여대가 판매 되었으며 지난 2007년 출시된 4세대 C-Class는 전 세계적으로 총 220만 여대가 판매된 메르세데스-벤츠의 베스트셀링 모델이다.


2014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5세대 The New C-Class는 2007년 4세대 모델 이후 7년 만에 풀 체인지 되어 국내 시장에 선보이는 모델로 새로운 디자인, 진보된 기술, 향상된 효율성으로 한층 업그레이드 되었다.


The New C-Class 는 독일의 자동차 매거진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트(auto, motor und sport) 독자들이 뽑은 2015 베스트 카로 선정된 바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The New C-Class는 모던한 디자인, 럭셔리한 인테리어, 더욱 커진 차체는 물론 인텔리전트 경량 설계로 인한 차체 무게 감소, 뛰어난 공기 역학성과 혁신적인 첨단 안전 및 편의 장치를 탑재하여 동급 세그먼트에서 최고의 우위를 차지하며 모던 럭셔리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되는 The New C 200 d에는 새로 개발된 1.6리터 직렬 4기통 엔진이 장착되어 소음과 진동을 줄이고 Euro 6 환경 기준을 충족시키는 친환경성을 갖추었다.


The New C 200 d는 1,598cc 직렬 4기통 디젤 엔진이 새롭게 장착되어 높은 효율성과 더욱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제공한다. C-Class 라인업의 다른 엔진과 마찬가지로 Euro 6 기준을 만족시키는 친환경성을 갖춘 디젤 엔진에 ECO Start/Stop이 기본 사양으로 적용됐다. 최고 출력 136마력(3,800rpm), 최대 토크 32.6kg•m(1,500rpm)의 뛰어난 주행 성능을 발휘하며 최고 속도 216km/h, 정지 상태에서 100km/h를 10.1초에 주파한다. 특히, CO2 배출량은 152g/km로 뛰어난 친환경성을 실현하며 복합연비는 13.2km/l이다. 또한, 빠르고 부드러우면서도 연료소모가 적은 변속이 장점인 7G-TRONIC PLUS가 탑재되어 파워풀하고 빠른 가속이 가능하며 편안한 승차감과 운전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는 자사의 브랜드 월드를 확장하고 고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보다 간단하고 명확한 새로운 모델명 시스템을 발표했고 새로운 모델명 시스템은 올해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새로운 모델명 시스템은 메르세데스-벤츠의 파워트레인 명칭에도 적용되는데 BlueTEC, CDI로 표시되던 디젤 모델명은 `d`, 사륜구동시스템을 의미하는 4MATIC의 경우, 그대로 사용하게 된다.


지난 6월 업데이트된 2016년형 C-Class부터 새로운 모델명 시스템이 적용되어 The New C-Class는 The New C 200 d를 포함하여 The New C 200, The New C 200 Avantgarde, The New C 220 d Avantgarde, The New C 220 d Exclusive, The New C 250 d 4MATIC 총 6개 모델로 더욱 강력한 라인업을 구축하게 되었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신 디자인 컨셉인 감각적 명료함(Sensual Clarity)을 표현한 The New C-Class는 최대한 미니멀한 라인을 사용하여 첨단 테크놀로지와 최신식 엔지니어링을 차량 외관을 통해서도 느낄 수 있게 했으며 동시에 모던한 아름다움을 선사한다. 또, The New C-Class는 동급 세그먼트에서 찾아볼 수 없는 놀라운 수준의 인테리어를 구현했다. 엄선된 마감재, 기분 좋은 터치감, 섬세한 디테일 등이 새로운 디자인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어 스포티함, 감각적 명료함(Sensual Clarity) 및 고급스러운 매력을 선사한다.


The New C 200 d는 다이내믹한 느낌의 앞 범퍼와 스포티한 라디에이터 그릴 가운데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세 꼭지 별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17인치 5 스포크 알로이 휠이 장착 되었으며 측면의 벨트라인에 알루미늄 장식이 있으며 후면은 비돌출형 배기 파이프와 무광 검정 디퓨저 디자인의 뒷 범퍼가 장착되었다.


The New C 200 d에는 완전히 새롭게 개발된 어질리티 컨트롤(AGILITY CONTROL) 서스펜션이 장착되었다. 새로운 서스펜션의 연속 가변식 댐핑 시스템이 자동으로 작동하여 감쇠력(damping force)을 각 휠로 정확하게 전달하며 도로 조건에 따른 최적의 승차감과 안정감을 제공한다. 부드러운 노면에서는 댐핑 효과와 타이어 진동을 감소시켜 감도를 높이고 거친 노면에서는 댐핑 효과를 증가시켜 핸들링이 용이하도록 돕는다.


이와 함께 어질리티 셀렉트(AGILITY SELECT) 스위치는 7G-TRONIC PLUS 변속기와 결합하여 엔진, 트랜스미션, 에어컨의 작동을 주행 모드에 맞게 조절해주며 Eco, Comfort, Sport, Sport , Individual 총 다섯 가지의 주행 모드를 제공한다. 또, 동급 세그먼트에서 유일하게 에어 서스펜션인 에어매틱 어질리티 패키지(AIRMATIC Agility Package)를 선택 사양으로 제공하여 The New C-Class에서도 에어 서스펜션을 제공한다.


The New C 200 d에는 첨단 기술들을 대거 탑재하여 동급 세그먼트에서 기술 혁신의 선도적인 위치를 이어가고 있다. 뿐만 아니라 메르세데스-벤츠만의 독보적인 안전 기술 프리-세이프® (PRE-SAFE®)를 비롯하여 충돌방지 어시스트 플러스(COLLISION PREVENTION ASSIST PLUS), 평행 주차는 물론 직각 자동 주차 기능 및 주차 공간에서 차를 자동으로 빼주는 기능까지 추가된 액티브 파킹 어시스트(Active Parking Assist), LED 하이퍼포먼스 헤드램프(LED High Performance Headlamps), 7개의 에어백이 장착되어 운전자가 더욱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외에도 후방카메라, 파노라마 선루프, 키레스 고, 사각지대 어시스트 등이 선택사양으로 제공된다.


또, The New C 200 d는 이미 The New S-Class와 The New E-Class를 통해 그 우수성이 입증된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과 안전 시스템이 결합된 새로운 차원의 메르세데스-벤츠 `인텔리전트 드라이브(Intelligent Drive)` 컨셉 하에 적용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Driving Assistance Package Plus)를 선택 사양으로 제공한다.


또, The New C 200 d에 탑재된 향상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차내에서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기능을 즐길 수 있다. 기본사양인 Audio 20은 엔터테인먼트, 인포메이션, 커뮤니케이션을 하나로 통합하는 멀티미디어 시스템으로 7인치 고해상도 컬러 커맨드 디스플레이와 터치패드 컨트롤러를 통해 블루투스 전화, CD 플레이어, 라디오 그리고 인터넷 기능을 운전자 및 탑승자가 보다 편리하게 조작할 수 있다.


특히, 터치패드 컨트롤러는 센터 콘솔 패널에 위치하여 운전자가 암레스트에 팔을 올려놓은 채 커맨드(COMAND)의 모든 기능을 편리하게 조작할 수 있다. 글자를 입력할 때 기존 커맨드(COMAND)의 화면에 나타난 글자를 일일이 클릭할 필요 없이 터치패드에 간단하게 글자를 쓰면 화면에 해당 글자가 구현되며 영어뿐만 아니라 한글도 지원한다. 손가락의 움직임을 동시에 인식하는 멀티 터치 기능을 지원하여 확대 및 축소가 가능하며 사용 빈도가 높은 기능들은 버튼을 통해 바로 실행할 수 있으며 기존의 많은 스위치가 생략되어 한층 더 깔끔하고 넓은 공간을 제공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