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의 새로운 에스테이트, New 308SW 출시
  • 박병하
  • 승인 2014.10.16 00:00

10월 16일, 한불모터스는 새로운 308의 왜건형 모델인 308SW를 정식으로 발표하고 판매에 돌입했다. 308SW의 기반이 되는 308 해치백은 지난 3월에 열렸던 제네바 모터쇼에서 선정한 `2014년 올해의 차`로 등극하기도 했다. 또한 스위스, 크로아티아, 슬로바키아 등의 국가에서도 잇달아 ``올해의 차(Car of the Year)``에 선정된 바 있다.



308SW는 뛰어난 상품성으로 무장한 308 해치백의 탄탄한 기반에 스테이션 왜건의 공간 활용성을 더했다. 푸조는 새로운 308SW를 두고, `SUV와 해치백의 장점을 두루 갖춘 스마트 에스테이트`라 소개했다. 지난 6월 말에 국내 시장에 출시한 새로운 푸조 308의 호평에 힘입어, 308 SW 역시 좋은 평가를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불모터스는 과거 307 SW, 308 SW가 국내 시장에서 누렸던 높은 인기를 이번 푸조 308 SW에서 다시 재현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308SW는 PSA그룹의 EMP2 플랫폼을 기반으로 만들어진다. 구조적 특성이 개선된 모듈러 플랫폼을 채용하고, 경량화에 힘쓴 결과, 기존 모델 대비 140kg의 중량 절감을 이루었고, 전장과 전폭을 각각 85mm, 50mm 늘렸으며, 전고는 85mm를 줄였다. 축거는 2,730mm로 늘렸다.



왜건형 자동차는 필연적으로 뒤가 길어지게 되는 디자인을 갖게 된다. 이는 대한민국에서 왜건형 자동차의 선호도가 낮은 주요한 원인이기도 하다. 시각적으로 뒤가 길어 보이면서 `짐차` 같은 인상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새로운 308SW는 508SW가 그랬던 것처럼, 늘씬하고 부드럽게 이어지는 실루엣을 구축함으로써 세련미를 살렸다. 308SW의 스타일은 매끈하게 이어지는 라인과 세련된 후면 디자인으로 완성된다.



실내는 308 해치백 모델이 채용한 간결한 구성과 9.7인치의 대형 디스플레이가 돋보이는 `i-콕핏` 인테리어가 그대로 적용된다. 상단으로 불쑥 올라온 헤드업 클러스터는 물론, 최대 직경이 351mm에 불과한 스티어링 휠까지 그대로다. 여기에 1.69m2 면적의 파노라믹 글래스 루프까지 적용되어, 시원한 개방감을 준다.



새로운 푸조 308 SW는 캠핑이나 아웃도어 활동 등, 현대인의 다양해진 라이프스타일에 얼마든지 대응할 수 있는 공간 활용성을 갖추고 있다. 특히 기본 트렁크 용량은 해치백 모델보다 190L가 더 넓은 660L이며, 원 터치 버튼으로 2열 시트를 모두 접으면 최대 1,775L까지 공간이 확보된다. 다양한 내부 수납공간 구성도 푸조 308 SW가 가진 강점이다. 1열의 탑승자 공간에는 총 24 리터 크기의 수납 공간이 제공된다. 그 외에도 12l 용량의 냉장 글러브 박스와 3.7l 용량의 도어 포켓이 마련되어 있다. 큼지막한 사이즈의 도어 포켓은 최대 1.5 리터 크기의 물병 수납이 가능할 정도. 프랑스식 실용주의가 그대로 묻어나는 푸조의 성격이 드러나는 대목이다.



New 푸조 308 SW에는 푸조의 새로운 2.0리터 BlueHDi 디젤 엔진을 심장으로 삼는다. 2.0리터 BlueHDi 디젤 엔진은 제원 상, 최대 출력 150마력, 최대 토크 37.8kg.m의 성능을 낸다. 최대토크는 2,000rpm의 저회전 영역에서 나온다. BlueHDi 엔진은 유로 6 기준을 충족시키기 위해 SCR(Selective Catalytic Reduction system, 선택적 환원 촉매 시스템)에 DPF(Diesel Particulate Filter, 디젤 입자 필터) 기술을 조합하여 질소산화물(NOx) 배출을 90%까지 줄였고, 미세 먼지 제거율은 99.9%까지 높였다. 미립자 필터 앞쪽에 설치된 SCR 시스템은 모든 주행 조건에서 작동한다.



New 308 SW 2.0 BlueHDi는 13.7 km/ℓ의 연비(고속: 14.5 / 도심: 13.1)와 144g/km의 CO2 배출량을 보인다. New 푸조 308 SW는 3세대 스톱 앤 스타트 시스템(Stop and Start System)을 적용하여 차량 정차 시 불필요하게 소모되는 연료와 CO2 배출량을 줄였다. 스톱 앤 스타트 시스템은 정차 시 시동이 자동으로 꺼지고 다시 움직이면 0.4초 만에 재시동을 걸어주는 기술로, 시내 주행 시 약 15%의 연비 향상 효과와 평균 5g/km의 CO2 배출량 감소 효과를 가져다 준다. PSA의 스톱 앤 스타트 시스템은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반응으로 호평 받고 있기도 하다.


이 외에도 308SW에는 파크어시스트, 다이내믹 크루즈 컨트롤, 전자식 핸드브레이크, 후방 카메라, 스마트키, 전후방 주차센서 등이 제공된다. 새로운 308SW는 2.0 BlueHDi 악티브(Active), 알뤼르(Allure), 펠린(Feline) 3개 모델로 판매되며, VAT포함 가격은 각각 3,490만원, 3,690만원, 3,850만원으로 책정됐다.



한불모터스㈜ 송승철 대표이사는 ``New 푸조 308 SW의 국내 출시를 통해 푸조의 라인업이 한층 강화되며 고객 선택의 폭이 더욱 넓어졌다``며, ``푸조의 미래가 집약된 모델인만큼, 높은 실용성과 혁신으로 국내 시장에서 푸조의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