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서울모터쇼]역대 최대 규모 `서울모터쇼` 화려한 개막
  • 모토야
  • 승인 2015.04.02 00:00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종합산업전시회인 `2015 서울모터쇼`가 오는 3일 개막한다.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이번 서울모터쇼의 주제는 `기술을 만나다. 예술을 느끼다`이다. 자동차에 접목된 첨단 기술뿐만 아니라 디자인, 감성, 장인정신, 철학 등 예술적 가치를 느낄 수 있도록 전시, 부대행사를 준비했다.



우선 자동차와 생활, 예술 등 이종산업 간 융합의 장, 가족 대상의 체험행사, 국제 컨퍼런스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준비된다. 제 2전시관에서 진행되는 `튜닝 및 자동차생활문화관`에는 자동차안전체험관, ITS 및 친환경차 시승체험 등 체험행사와 자동차 패션 융합관, 브릴리언트 메모리전 등 산업융합의 현주소를 확인할 수 있는 전시행사가 펼쳐진다.


오는 7일과 8일에는 자동차에 대한 기술적 접근을 넘어 자동차와 인간, 미래와 문화 측면에서 자동차산업을 조망할 수 있는 `Car is Art` 국제 컨퍼런스도 열린다. 뿐만 아니라 정부의 자동차 연관 규제완화와 신규 산업육성 정책에 기여하는 차원에서 푸드트럭 판매 유치와 튜닝산업 전시공간을 마련했다.


또한 이번 서울모터쇼에는 현대, 기아, 쌍용, 르노삼성, 한국지엠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 9개, BMW, 메르세데스-벤츠 등 수입차 브랜드 23개 등 32개 완성차 브랜드가 참여한다. 여기에 부품 및 용품업체 131개사, 튜닝 18개사, 이륜차(자전거 포함) 4개사 등 총 190여개 업체가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이번 서울모터쇼에서 소개되는 신차는 월드 프리미어가 7종, 아시아 프리미어 9종, 코리아 프리미어 41종으로 총 57종(콘셉트카 14종)이 공개된다. 전체 출품차량은 370대다.


한편, 서울모터쇼는 OICA(세계자동차산업연합회)가 공인한 대한민국 유일의 국제 모터쇼이자 최대의 종합산업전시회다. 1995년에 제 1회 서울모터쇼 개최된 이래 올해로 10회째를 맞았다. 서울모터쇼는 3일부터 12일까지 열흘간 진행된다. 관람시간은 평일 오전 10시 30분에서 오후 7시 30분, 주말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주요기사
이슈포토